전통예술 명품 강좌 ‘K-Arts 아카데미’ 본격 추진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최광식)는 방송, 영화, 디지털콘텐츠 등 콘텐츠 산업 분야의 창작자를 대상으로 운영할 ‘K-Arts 아카데미’(’12. 4. 23. ~ 5. 31.)의 수강생을 3월 29일부터 4월 13일까지 모집한다.

전통예술을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한류콘텐츠 제작을 위한 ‘K-Arts 아카데미’ 운영

‘K-Arts 아카데미’는 한류의 지속 성장을 위해 발표한 ‘세계와 함께하는 대한민국 문화예술 발전 전략’(’12. 2. 28.)의 후속조치로 전통예술을 기반으로 하는 한류콘텐츠 전문 인력의 양성을 목적으로 마련되었다.

전통예술 분야 최고의 전문가들이 강사진으로 참여하는 이번 아카데미는 4월 23일에 진행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기조발제 ‘전통예술의 현대적 이해와 재발견’을 시작으로, 오는 5월 31일까지 입문과정과 심화과정으로 구분하여 총 5개(7회) 과정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입문과정은 전통문화예술을 이해하고 미감(味感)을 체득할 수 있는 교육으로서, 국악, 공예, 회화, 건축, 음식 등 장르별 명사의 강의·체험 등으로 구성된다. 이와 함께 역사적 소재의 현대 작품화 방안에 대한 소설가 특강도 마련되어 있다.

심화과정은 고고학 및 미술사, 국악, 민속, 공예와 관련한 질의와 토론 중심의 수업으로서, 이 과정에서는 수강생과 멘토의 쌍방향 소통을 전제로 한 주제별 집중탐구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국립중앙박물관장(김영나), 국립국악원장(이동복), 국립민속박물관장(천진기),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장(최정심)이 직접 멘토로 참여한다.

이번 아카데미는 수강생의 단순 교육 참여가 아닌 전통예술 전문가와 콘텐츠 산업 분야 창작자 간의 교류의 장(場)으로서 기획되었으며 ‘지식살롱’ 형태의 네트워크 구축도 함께 추진될 예정이다. 향후 한류 콘텐츠 창작자 이외에도 콘텐츠 제작자, 해외근무 공무원 등을 위한 교육과정도 개설하여 한류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아카데미를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전통예술에 관심 있는 방송, 영화, 디지털콘텐츠 등 현업 콘텐츠 산업 분야 창작자를 우선 수강생으로 선발할 예정이다. ‘K-Arts 아카데미’ 수강생 접수 및 운영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www.gokams.or.kr, 연락처 02-708-2215)에서 찾아 볼 수 있다.

출처: 문화체육관광부
홈페이지: http://www.mct.g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