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KOREAN UPCYCLE ART & DESIGN FRONTIER’展을 개최한다.

국내 최초 ‘업사이클’을 주제로 설립된 문화공간인 광명시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가 10월 25일부터 27일까지 사흘간 독일 라이프히치에서 열리는 최대 현대 디자인 포럼인 Designers’ Open에 국내 업사이클 작가들의 작품을 볼 수 있는‘KOREAN UPCYCLE ART & DESIGN FRONTIER’展을 개최한다.

광명시 및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는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시행한 ‘2019 지역우수문화교류 콘텐츠 발굴 및 지원 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독일 최대의 디자인 포럼인 Designers’ Open에 한국 업사이클 작품 및 제품을 선보이는 전시를 추진하게 되었다.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가 가진 고유 브랜드를 활용하여 업사이클 예술과 디자인의 우수성을 유럽도시에 전파하고 한국 업사이클 작가의 유럽 진출을 위한 다리 역할을 마련하고자 이번 국제 전시를 마련했다.

 

이번 전시에서는 29명의 한국 업사이클 작가들의 작품들과 국제 업사이클아트&디자인 공모전 수상작이 전시되며 한국 업사이클 디자인의 우수성 알릴 예정이다.

전시 뿐 아니라 세미나와 워크숍도 마련되어 있다. 세미나와 워크숍을 통해 한국 업사이클 작업의 특이성과 한국 작가들의 작업과정 및 작품컨셉에 대해 논의해보고 나무와 종이를 활용하여 블루투스 스피커를 만들어보는 등 외국인들과 업사이클에 대해 소통할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 관계자는 “이번 국제 전시를 통해 한국 업사이클의 예술의 우수성과 업사이클 디자인의 사례를 보여줌으로써 업사이클 산업이 국내 뿐 아니라 유럽에서도 더 가까워졌다는 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해외에서도 쉽게 한국의 업사이클 예술을 체감하며 업사이클 예술산업 발전이 촉진할 수 있도록 유럽 등 국제 교류를 더욱 활발하게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About chief editor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