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갤러리, 이 존 작가의 개인전 「Overture」을 개최 한다.

금산갤러리에서는 2019년 4월 10일부터 4월 27일까지 이 존 작가의 개인전 「Overture」을 개최 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이 존 작가만의 수법을 통한 특유의 상상력과 신 비로움으로 가득한 작품들을 선보일 것이며 아름다운 판타지로 형상화된 순수한 자연의 세계를 들여다볼 수 있는 전시로 꾸며질 예정이다. 홍익대 건축과와 동국대 조소과를 졸업 후 파리에서 판화 공부를 한 이 존 작가는 그 동안 전통 한국화에 대한 관심과 탐구를 바탕으로 건축 및 조형 장르를 가미한 현대적인 세필화를 선보여 왔다. 초기에는 건축 설계에 사용하던 펜으로 작업했으나 최근에는 가느다란 모필로 새를 비롯 해 나무, 꽃, 사람 등 일상의 친밀한 대상을 섬세하게 표현해내는 데 주력해왔다. 이 존 작품은 아날로그적인 감성과 함께 자연 친화적이며, 표현된 점과 선 하나하나는 흐트러짐 없이 극도로 세심하다. 그는 종이 위에 해맑은 동식물의 모습을 수놓기도 하고 화려한 자연의 세계를 펼쳐놓 기도 한다. 다채롭게 표현된 작품은 특유의 동화적이며 환상적인 분위기를 잃지 않는다. 그는 자 신이 느끼고 동경하는 대상들을 동식물의 형상을 통해 나타내며, 때로는 자아의 심리를 대상의 의인화를 통해 전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