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OSAN Gallery :Hoin Lee’s Solo Exhibition “On the Surface”

Hoin Lee
 
On the Surface
April 19 – May 19, 2018
Opening Reception: Thursday, April 19th, 6-8pm
DOOSAN Gallery New York
DOOSAN Gallery New York is pleased to present On the Surface by Hoin Lee, a recipient of the 7th DOOSAN Artist Award. As Lee’s New York debut, the exhibition will introduce a series of oil paintings with cityscapes.
Hoin Lee has painted scenes ranging from exotic landscapes to urban cityscapes. While his past work replicates found aerial photos of surreal landscapes, his latest work manifests the artist’s gaze looking out to a metropolis through branches and plants. He explains that the change in perspective shifts focus from fantasy to reality and demands awareness of our surroundings.
In the paintings displayed, scenes from Lee’s walks and hikes around landmarks in Seoul are arranged unto and within the surface. The landscape transferred from reality to a piece of paper symbolizes the habitat of the artist and, further, reminisces the long-forgotten nature. The title On the Surface at once implies the trivial beauty of the urban nightscape and, at the same time, points to the two-dimensional paintings that capture fragments of our time.
The American art critic Arthur Danto once described art to be “a mirror held up to nature.” As such, Lee’s landscapes reflect on specific places and their periphery and demonstrate his point of view along with the emotional connotations that the landmarks carry. This exhibition invites viewers to enter Lee’s interpretation of the city and contemplate their own lives at a time of global urbanization.
Hoin Lee (b.1980) received his M.F.A. from Korea National University of Arts. He has held solo exhibitions at Cake Gallery (2015, Seoul, Korea), 16bungee (2012, Seoul, Korea), and Gallery SUN Contemporary (2009, Seoul, Korea). He showed in group exhibitions at Leeum, Samsung Museum of Art (2016, Seoul, Korea), Cake Gallery (2014, Seoul, Korea), COMMON CENTER (2014, Seoul, Korea), HITE COLLECTION (2012, Seoul, Korea), The Serrone (2011, Monza, Italy), AramNuri Arts Center (2011, Goyang, Korea), Daegu Culture and Arts Center (2010, Daegu, Korea), Space Hamilton (2010, Seoul, Korea), ONE AND J. Gallery (2010, Seoul, Korea), and many more.

두산갤러리 뉴욕은 2018년 4월 19일부터 5월 19일까지 제 7회 두산연강예술상 수상 작가 이호인의 개인전 《On the Surface》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이호인의 뉴욕 데뷔전으로 도시 풍경을 다룬 유화 시리즈를 선보인다.

이호인은 이국적인 지상 낙원의 풍경에서부터 낯익은 도심의 장면들까지 유화로 그려왔다. 과거의 작품들이 인터넷 검색으로 찾아낸 비현실적 풍경을 조감도로 담아냈다면, 최근 작품은 복잡한 도시의 모습을 나뭇가지나 수풀 넘어 조망한 작가의 시선을 보여주고 있다. 그는 이러한 관점의 변화를 환상에서 현실로 초점을 돌리기 위함이라고 설명하며 주변 환경을 둘러보게 된 계기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번 전시의 작품들 역시 작가가 직접 숲과 거리를 거닐며 바라보았던 남산 타워나 인왕산, 관악산에서의 서울 모습을 화면 위의 안과 밖에 배치한다. 종이 위로 옮겨진 장면들은 작가가 몸담고 있는 곳을 상징하기도 하고, 삶에서 멀어진 자연을 연상시키기도 한다. 이번 전시의 제목 ‘On the Surface’는 작가가 생각하는 도시 야경의 표면적 아름다움을 의미하는 동시에 동시대의 파편적 장면들을 평면 위에 나타내는 그의 그림을 가리킨다.

미국의 미술 평론가 아서 단토(Arthur Danto)는 그림이 ‘세상을 비추는 거울’이라고 표현하기도 했는데, 이호인의 풍경 또한 그가 살아가는 환경과 특정 장소들을 비추며 그 곳을 마주했던 작가의 관점과 감정을 중첩시켜 보여준다. 이번 전시는 도시에 대한 작가의 사유를 통해 도시화에 익숙해진 우리의 삶을 되돌아 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이호인(b. 1980)은 한국예술종합학교 미술원 조형예술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 조형예술과를 석사 졸업하였다. 케이크 갤러리(2015, 서울, 한국), 16번지(2012, 서울, 한국), 갤러리 선 컨템포러리(2009, 서울, 한국)에서 개인전을 개최하였고, 삼성미술관 리움(2016, 서울, 한국), 케이크 갤러리(2014, 서울, 한국), 커먼센터(2014, 서울, 한국), 하이트컬렉션(2012, 서울, 한국), 몬차 비엔날레(2011, 몬차, 이탈리아), 아람미술관(2011, 고양, 한국), 대구문화예술회관(2010, 대구, 한국), 공간 해밀톤(2010, 서울, 한국), 원앤제이갤러리(2010, 서울, 한국) 외 다수의 그룹전에 참여하였다.

About chief editor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