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라리오갤러리 천안과 서울에서 고 정강자 유작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지난해 갑작스럽게 유명을 달리한 정강자 작가를 기리기 위해 최초로 마련되었다. 아라리오갤러리는 설치와 퍼포먼스, 회화를 아우른 작가의 작업세계를 입체적으로 조명하기 위해 이번 전시를 서울과 천안 두 곳에서 동시 오픈한다.

 이번 전시는 올7월 갑작스럽게 유명을 달리한 정강자 작가의 최초 대규모 회고전으로초기 대형 조형작품 재현과 그 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자료를 함께 선보임으로써 시대에 굴복하지 않고 예술에 매진했던 주체적인 여성 작가 정강자의 발자취를 재발견하는 기회가 될 예정이다.

정강자는 1942년 경상북도 대구에서 태어나 홍익대학교 서양화과를 졸업했다정강자는 미술에 대한 기성관념을 향한 도전으로 참신하고 새로운 표현방법의 모색을 내세워 한국 현대미술사에 중요한 전시로 기록되는 1967년의 《청년작가연립전》을 시작으로 한국화단에 등장했다그는 특히 60년대 말 활동한 젊은 작가 그룹 신전동인과 다양한 분야의 문화예술인이 모여 사회적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진 4집단의 활동으로 한국 아방가르드 미술계의 원로로 기억되었다대표작으로는 <키스미>(1967)와 같은 파격적인 조형작업을 포함하여 <투명풍선과 누드>(1968), <한강변의 타살>(1968), <기성 문화예술의 장례식>(1970)이 있다. 2017년 7월 23일 위암 투병 끝에 향년 75세로 별세했다.

정강자홍익대학교 서양화과 4학년 실습실에서, 1966 (사진제공고 정강자 유족)

 

전시  제목

정강자마지막 여행은 달에 가고 싶다

JUNG Kangja Solo Exhibition: I Want My Last Trip to the Moon

전시  기간

서울 2018 1 31일 수요일 – 2018년 2 25일 일요일

천안 2018년 1월 31일 수요일 – 2018년 5월 6일 일요일

전시  장소

아라리오갤러리 서울 서울시 종로구 북촌로5길 84 (03053)

아라리오갤러리 천안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만남로 43 (31120)

전시  작품

회화와 조각 70여 점 및 아카이브 자료

관람  시간

화요일 – 일요일 11:00  19:00

About chief editor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