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백 개인전, 현장 스케치

이번 전시 역시 선보도 후 현장 스케치가 되었다.

이번 전시에 대한 작가의 공식적  전시 의도와 목적은

아마도예술공간, 연기백 개인전 “마주하는 막 (Act Facing Act)​”

에 있다.

아마도 아트 공간은 그 자체가 예술인 듯하다.

그것과 어울려져서 연기백 작가의 전시 의도와 아주 잘 어울리는 공간이다.

공간 자체로만 보면 재개발 지역에 있는 허름한 주택으로  곧 철거될 것 같아 보인다. 그런 건물이 도심 한복판 최신 현대식 건물 사이에 있다는 것 자체부터 가 안어울린다 .

 

 

 

About chief editor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