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10회째를 맞은 ‘2017 아시아프 (아시아 대학생 청년작가 미술축제)’가 조선일보사와 서울디자인재단 공동주최, 조선일보 문화사업단과 LVS프로젝트 공동주관으로 개최됩니다.

동대문디자인플라자 (DDP)에서 7월 25일부터 8월 2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아시아프’는 아시아 국적의 대학(원)생 및 35세 이하 젊은 작가를 선발하여 각기 1부와 2부로 나누어 총 550명의 작가들을 선발해 작품을 전시 및 판매합니다. 또한 지난 9회 동안 ‘아시아프 프라이즈’를 수상했거나 4회 이상 참여한 50명의 작가들이 참여하는 특별전도 함께 열립니다.

LVS프로젝트가 총괄기획 및 운영하는 해외작가 섹션에는 총 15개국 100명의 작가가 참여합니다. 올해는 아시아프 10주년과 더불어 아세안(ASEAN) 50주년아세안 문화교류의 해를 맞아 아세안 문화에 대한 이해를 증진하는 기회를 마련했습니다일본중국대만 홍콩인도 등 외에도 한아세안센터(ASEAN-KOREA CENTRE)와 협업하여 아세안 국가 10개국(브루나이캄보디아인도네시아라오스말레이시아미얀마필리핀싱가포르태국베트남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입니다총 15개국에서 온 작가 100명의 회화판화사진 등 다양한 작품 300여 점이 전시됩니다

지난 9년간 모두 31만 여 명이 관람하고 작품 6,000여점이 팔리는 성과를 거둔 아시아프는 대학생 및 청년작가들이 주역이 되는 대표적인 아트페어로 성장했습니다. 이번 ‘2017 아시아프를 통해 청년작가들의 열정 넘치는 작품들과 10회까지 이어온 아시아프의 발전상을 한 눈에 감상하는 기회를 가져보시기 바랍니다.

 

ASYAAF http://asyaaf.chosun.com/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