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문화회관 기획전시 ” 畵畵-미인도취”

by […]

세종문화회관(사장 이승엽)은 畵畵-미인도취 전시를 오는 10월 25일(화)부터 12월 4일(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에서 개최한다. 지난 4월 미술관을 재개관한 후 선보이는 두 번째 기획 전시회이다. ‘畵畵화화-미인도취’에서‘畵畵 화화’는 1998년 9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지원으로 인사동 덕원미술관에서 진행된 20~30대 한국화 작가 6인이 참여한 전시의 제목에서 왔다. 이번 전시는 첫‘畵畵 화화’전 이후 20여년이 지난 지금, 당시 참여했던 작가들의 작품 변화와, 그 전 후 연배 작가들의 자기표현에서 특히 인물을 주제로 소통하는 작가들의 작품을 전시한다. 작가의 이미지가 투영된 각각의 작품들에 등장하는 인물들을 각기 다른 관점에서 ‘아름다울 수 있다’는 의미로 미인이라 명하고 스스로에 대한 위로가 필요한 시대에 작가에게, 혹은 관람객에게 스스로 ‘아름답다’라는 위안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한다.

전통인물화 기법을 바탕으로 현대화한 다양한 작품들 선보여

4가지 섹션 구성, ‘여성과 관련된 아카이브 존 만들 예정

특별강연, 작가들과의 대화가 있는 미술관 톡진행

전시의 구성은 전통회화에서의 미인도 연보와 함께, 박노수 화백의 미인도로 시작된다. 크게 4가지 섹션으로, 작품을 통해 작가들이 말하는 다양한 ‘미인’에 ‘도취’될 수 있으며, 여기에 뽈랄라 수집관의 현태준 컬렉션으로 구성된 ‘여성’과 관련된 아카이브 존이 별도로 만들어져 전시에 깊이를 더할 예정이다.

미술관 1관에서 두 가지 섹션을 선보이는데, 그 중 첫 번째 섹션은 김현정, 신선미, 맹혜영, 백지혜, 이동연 작가의 작품으로 전통인물화의 기법을 바탕으로 이를 현대화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두 번째 섹션은 시각적으로 강렬한 방이다. 김은진, 김정욱, 박은영, 이진주, 지요상, 홍인숙 작가의 작품으로 소위 ‘쎈’느낌으로 다양한 미인을 만나볼 수 있다. 미술관 2관에서 선보일 세 번째 섹션은 한국화의 채색화 기법을 현대화한 작품들이다. 고찬규, 권지은, 김화현, 서은애, 선무, 신영훈, 임서령 작가의 작품으로 구성된다. 네 번째 섹션은 권기수, 김선정, 육심원, 임태규, 장수지, 홍지윤 작가의 작품으로 기존에 매체를 통하여 접해 익숙하지만, 또 다른 매력을 보여주는 구성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전시기간 동안 약 100점의 작품과 더불어 전시와 관련된 강연과 작가들과 직접 대화할 수 있는 ‘미술관 톡’을 진행하여 보다 더 대중과 함께하는 미술관의 프로그램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artnews김선정_그녀-외출 _비단에 채색_45x60cm_2016

artnews1

홍지윤_너에게꽃을 꽂아줄께 – 화려 _장지에 수묵채색_210x150cm_2013

artnews

박노수_여인_화선지에 수묵담채_150x272cm_1977

artnews2

김현정_내숭동산_한지위에 수묵담채, 콜라쥬_234 x 412.8cm_2016

artnews3

고찬규_꽃물_한지에 채색_163x132cm_2016

Girl with a Shoe

맹혜영_Girl with a Shoe_비디오_2014

artnews4

권기수_study of ‘shower’_한지에 수묵, 아크릴_170X140cm_2002

artnews5

김정욱_한지 위에 먹, 채색_ 170.2×116.6cm_2008

artnews6

임태규_Lady’s diary #1_한지에 먹, 채색_143x74cm_2016

artnews

김은진_달콤한 배_캔버스에 피그먼트_88x220cm_2008

artnews7

박은영_흐르는島3_수묵채색_80.5x117cm_2015

artnews8

지요상_념4_화선지 위에 수묵_135×200cm_2014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