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극장판 ‘킹 오브 프리즘(KING OF PRISM)’ 8월 11일 개봉

일본에서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애니메이션 ‘킹 오브 프리즘’ 극장판이 오는 8월 11일 한국에서도 개봉한다.
artnews1

‘킹 오브 프리즘’은 여자 어린이들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TV 애니메이션 ‘꿈의 라이브 프리즘스톤(한국 방영 2014년 9월~2015년 3월)’ 시리즈에 등장하는 남자 그룹, ‘오버 더 레인보우(Over The Rainbow)’를 주인공으로 한 스핀오프(Spin-off) 애니메이션이다.

‘킹 오브 프리즘’ 극장판은 올해 1월 일본 개봉 당시 14개관에서 시작해 7월 현재 100개관 이상으로 상영관이 늘어났으며 4DX 상영도 추가됐다. 애니메이션 작품으로는 보기 드물게 장기 상영을 하면서 7월 현재 누적관객수 40만명에 흥행수익도 약 6억 엔(한화 약 65억)을 넘어섰다.

일본 극장가에 새로운 신드롬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킹 오브프리즘’ 극장판의 성공은 애니메이션 최초로 시도된, 영화 속 주인공과 관객이 직접 대화를 나누며 스토리를 풀어나가는 독특한 연출 방식에 힘입었다.

‘킹 오브 프리’의 전신인 TV 애니메이션 ‘프리즘스톤’의 ‘극장판 프리즘스톤 올스타 셀렉션(현재 한국 상영 중)’은 작품 속 무대를 보며 다 함께 노래를 따라부르는 참여형 라이브 콘텐츠인 ‘응원 상영’(참고영상)’으로 유명하다. 관람하면서 작품 속 노래를 부르는 것은 물론이고 영화 속 주인공들의 대사에 관객들이 대답하고 그 대답에 캐릭터들이 반응하며 관객과의 소통하는 모습이 애니메이션 상영이 아니라 콘서트 장을 보는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실제 일본에서 진행된 ‘킹 오브 프리’의 ‘싱 어롱(Sing Along)’ 상영(응원 상영) 때 관객들은 각 캐릭터에 맞는 컬러의 야광봉을 준비해 응원을 하며 노래를 따라 부르는 것을 뛰어넘어 캐릭터를 향해 큰 소리로 응원을 하는 등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관객들의 적극적인 호응이 이어졌다. 상영 내내 작품과 관객이 함께 호흡함으로써 관람하는 모습 자체가 또 하나의 컨텐츠가 된다. 일본에서 ‘킹 오프 프리즘’ 극장판을 즐기는 새로운 문화가 생길 정도로 팬들의 호응이 이어지고 있는 배경이다.

‘킹 오브 프리즘’의 한국 사업을 맡은 동우에이앤이의 사업총괄 이세은 팀장은 “’킹오브 프리즘’의 쌍방향 연출 방식은 팬들이 영화를 즐기는 방식을 더욱 진화하게 만들었다는 평을 받으며 일본 극장가에서 인기리에 상영 중이다”라며 “일본과 같은 시기에 개봉을 하기 위해 기존 시리즈와는 달리 더빙이 아닌 자막으로 상영된다”고 밝혔다.

메가박스를 통해 전국 개봉되는 ‘킹 오브 프리즘’ 극장판은 프리즘스타 육성 학교인 ‘에델로즈’에 다니는 ‘오버 더 레인보우’의 멤버들이 4년에 한 번 있는 ‘PRISM KING CUP’을 무대로 여성들의 가슴을 가장 설레게 만드는 ‘프리즘 킹’에 도전하는 스토리다. 기존 TV 시리즈의 ‘오버 더 레인보우’ 멤버인 코우지(한국명 시우), 히로(한국명 신도하), 카즈키(한국명 윤세찬) 외에도 새로운 캐릭터가 등장하는 등 한층 깊어진 세계관으로 일본에서 팬덤을 만들어낸 화제작이다.

artnews

[영화정보]
제 목 킹 오브 프리즘 (KING OF PRISM by PrettyRhythm)
장 르 아이돌/드라마/판타지/애니메이션
제 작 킹 오브 프리즘 제작 위원회
수 입 동우에이앤이
배 급 BoXoo 엔터테인먼트
감 독 히시다 마사카즈
개 봉 2016년 8월
러닝타임 60분

시놉시스
화려하게 데뷔한 Over The Rainbow의 히로, 코우지, 카즈키는 순식간에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 잡으며 단숨에 프리즘계의 정점에 올랐다. 에델로즈에는 그들을 동경하는 신입생들이 속속 입학했지만, 갑자기 <슈왈츠로즈>라는 대립 세력이 나타나 에델로즈는 곤경에 빠진다. 한편, 천재 아티스트이자Over The Rainbow를 이끌어 온 코우지는 미국에서 거액의 영화 음반 제작 제안을 받게 되는데.. 4년마다 열리는 프리즘 킹 컵을 앞둔 세 소년의 선택은…

동우에이앤이 개요

동우에이앤이(옛 동우이앤씨)는 1991년 개인회사 설립 이후 1999년 법인으로 전환돼 만화영화 제작 및 판매업, 만화영화 광고 및 영상물 제작업, 캐릭터 용품 제조 및 판매업 등을 주요사업으로 영위해 오고 있다. 국내 만화영화 제작 분야에서 최다 편수를 제작, 매년 평균 매출 100억원 이상을 유지해 오고 있다. 동우에이앤이는 2001년 ‘300만 달러 수출의 탑’을 수상한 데 이어 2004년 ‘동경국제애니페어’ 그랑프리 수상, 2006년 미국 애미상 수상 등 국내외 주요 시상식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