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웹툰과 재담미디어, 이스트타이거코리아와 함께 중국 유료웹툰시장 본격 진출

한국 문화콘텐츠 전문기업 ‘이스트타이거’의 한국 계열사인 ㈜이스트타이거코리아(대표 이진우)가 주식회사 카카오(대표 임지훈)의 ‘다음웹툰’ 10개 작품, 주식회사 재담미디어 (대표 황남용)가 보유한 웹툰 30개 작품 등 총 40개의 인기 웹툰을 중국 차이나모바일 ‘미구동만(咪咕动漫)’에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하였다고 21일 밝혔다.

차이나모바일(中国移动通信集团公司)은 가입자 수 약 8억명의 세계 최대 이동통신사업자로, 자사의 애니메이션/만화, 영화, 음악, 게임, 소설 콘텐츠를 ‘미구그룹’이라는 통합 브랜드를 통해 운영 중이며 이중 ‘미구동만’은 애니메이션/만화 콘텐츠를 서비스 하는 플랫폼이다.

‘미구동만’은 중국 유료만화(웹툰 포함) 시장의 약 70%를 차지하고 있는 최대 유료만화 서비스 플랫폼으로써 등의 다양한 채널을 통해 1억 5천만명의 회원들에게 중국.일본.한국을 비롯한 다양한 국가의 작품을 서비스하면서 미구그룹 내 다른 콘텐츠 기지(基地)들과 연계하여 O.S.M.U (One Source Multi Use) 사업을 확대시킬 수 있는 구조를 장점으로 가지고 있다.

애니메이션을 제외한 만화 부문(웹툰 포함)에서 올해 월평균 500억원(한화)의 매출을 예상하고 있는데, 이는 국내 유료웹툰 전체시장의 한달 매출액보다 큰 수치이며, 이동통신사업자로서의 사업적 위치, 8억명에 달하는 차이나 모바일 가입자, 오랜 유료서비스 운영에서 나오는 노하우, 유료 결제를 유도할 수 있는 빌링 솔루션 등을 통해서 이와 같은 실적을 올리고 있다.

‘이스트타이거’는 미구동만에 작품공급과 별도의 웹툰 파트를 맡아 운영,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고, 미구동만의 웹툰 작품을 한국에 제공하는 권한을 보유하고 있는 파트너 회사이며, ‘이스트타이거코리아’가 국내 작품의 계약, 공급과 함께 중국 내 마케팅도 본사와 함께 진행하고 있다.

국내 최고의 웹툰 서비스 채널인 ‘다음웹툰’은 이번 계약을 통해서 얼마 전 유승호 주연의 드라마로도 방송되었던 ‘상상고양이’를 비롯, ‘궁상가족’, ‘고교대장부’, ‘묘진전’, ‘딩스뚱스’, ‘아띠아띠’, ‘유치원의 하루’, ‘죽어마땅한자’, ‘풀뜯어먹는 소리’, ‘The 윷놀리스트’ 등 다음 웹툰에서 평점 9.7 이상의 우수한 작품 10편을 공급한다.

국내 최고의 웹툰 매니지먼트 회사인 ‘재담미디어’는 고영훈, 박소희 등 국내 유명 웹툰 작가들의 30개 작품을 공급하는데, 김선아, 마동석 주연의 영화로도 인기를 끌었던 ‘더 파이브’를 비롯해서 ‘이웃집에 사는 남자’, ‘낙서하듯이’, ‘공방의 마녀’, ‘월야환담’, ‘파동’ 등 국내 웹툰 플랫폼과 일본 출판물, 영화 등으로도 인기를 얻은 작품들을 공급한다.

양사의 작품들은 이미 미구동만 내 서비스를 위한 사전 심사가 끝났고 번역 작업과 동시에 7월 부터 단계적으로 중국 내 서비스가 시작 될 예정이며, 중국 내 웹드라마, 웹무비 등의 제작을 위한 O.S.M.U 시장 진출도 이스트타이거와 함께 모색하고 있다.

이스트타이거코리아의 이진우 대표는 “’미구동만’에서 서비스 플랫폼 내 별도 웹툰 채널의 운영 및 마케팅을 이스트타이거에게 직접 맡길 정도로 이번 계약과 한국 웹툰에 대해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며, “다음웹툰, 재담미디어와 함께 한국의 웹툰이 중국 시장에서 본격적으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고, 향후에도 중국 유료 웹툰 시장을 발굴하고 다양한 O.S.M.U 사례를 만들어 나가면서 국내 웹툰 산업과 작가들에게 많은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artnews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