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2015년도 문화유산 보호 유공자 포상 후보자 접수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이 문화유산의 보존·연구·활용 분야에 뛰어난 공적을 세운 개인과 단체를 발굴·포상하기 위하여 오는 6일부터 8월 31일까지 ‘2015년도 문화유산 보호 유공자 포상’ 후보자 추천접수를 진행한다.

‘문화유산 보호 유공자 포상’은 문화유산 애호의식을 함양하고 문화유산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높여 민족문화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하며, 문화 분야 최고 영예인 ▲문화훈장(2005년~현재)과 ▲대통령표창(2014년~현재, 2004~2013년은 대통령상인 ‘대한민국 문화유산상’ 수여)으로 나누어 수여된다.

포상 추천은 문화유산 ▲보존·관리 ▲학술·연구 ▲봉사·활용 등 3개 부문별로 ▲문화훈장 ▲대통령표창으로 나누어 접수한다. 포상인원은 ▲문화훈장 3명(개인) ▲대통령표창 5명(개인 또는 단체) 등 총 8명(단체)이며, 대통령표창은 부상으로 상금 각 1천만 원이 수여된다.

포상 후보자의 자격은 국적과 생존 여부와 관계없이 대한민국 문화유산의 보존·연구·활용에 크게 기여한 자로서 ▲문화훈장은 20년 이상의 공적이 뚜렷한 개인 ▲대통령표창은 5년 이상의 공적이 뚜렷한 개인 또는 단체이다.

추천하고자 하는 개인·단체·기관 등에서는 추천서와 정부포상 동의서를 문화재청 누리집(www.cha.go.kr, 새소식-공지사항)에서 내려받아 접수기간(7.6.~8.31.) 내에 문화재청으로 방문 또는 우편 제출하면 된다.

문화재청은 8월 말 접수 완료 후, 9월부터 후보자에 대한 경력조회와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 등을 통해 최종 후보자를 선정하고, 국민의 공개검증을 거쳐 오는 12월 8일에 시상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2015 문화유산 보호 유공자 포상’은 제자리에서 묵묵히 소임을 다하며 문화유산의 가치 증진에 힘써 온 분들의 자긍심과 사명감을 높여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포상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문화재청 정책총괄과(042-481-4815~6)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