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한국발명진흥회, 10일부터 발명 50초 영화제·사진 공모 개시

특허청(청장 김영민)과 한국발명진흥회(회장 구자열)는 ‘제50회 발명의 날’을 맞아 ‘발명 50초 영화제’ 및 ‘발명 사진 공모전’을 오는 10일부터 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제50회 발명의 날’을 맞아 전 국민이 함께 발명의 의미를 알아가고, 창조경제에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열린다.

발명 50초 영화제는 발명과 관련하여 자유로운 주제(과거 또는 현재의 발명을 새롭게 조명하는 내용, 발명의 중요성을 인식·부각 시키는 내용 등)로 UCC, 다큐멘터리, 드라마 등 다양한 형식으로 출품할 수 있다. 다만, 분량은 50초 내외로 제한이 있다.

발명 50초 영화제는 오는 4월 20일까지 접수를 받으며, 출품된 작품은 전문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통해 총 10건의 당선작을 선정한다.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특허청장상과 상금 500만원을 수여하는 등 총 1,200만원 규모의 상금 시상과 포상을 할 계획이다.

‘발명 사진 공모전’은 나만의 발명에 대한 특별한 경험이나 추억이 담긴 사진이나 발명의 중요성을 인식시키는 사진 등 자유로운 주제로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직접 촬영한 사진에 한하여 1인 5점까지 출품할 수 있으며, 발명 관련 사진 여러 장을 하나의 스토리라인 형식으로 제작한 작품도 출품 가능하다.

발명사진 공모전은 오는 4월 10일까지 접수받으며, 출품된 작품은 전문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통해 총 15건의 당선작을 선정한다. 최우수작에게는 특허청장상과 상금 200만원을 수여하는 등 총 550만원 규모의 상금 시상과 포상을 할 계획이다.

발명 50초 영화제 및 사진 공모전에서 수상한 작품은 제50회 발명의 날 기념식 행사(5.19예정)에서 상영 및 전시되며 본 행사에서 시상식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발명진흥회 홈페이지(www.kipa.org)를 참고하면 된다.

김영민 특허청장은 “이번 공모전은 발명의 중요성에 대한 전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다양한 발명의 모습을 사진과 영화로 재발견한다는 의미가 있다”고 말하고 “지난 발명 50주년을 추억하며 앞으로의 발명을 열어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