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세계 최초 ‘3밴드 LTE-A’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4 S-LTE’ 공개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3밴드 LTE-A’ 서비스를 지원하는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4 S-LTE’를 28일 공개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노트4 S-LTE’는 최신 이동통신 기술인 3개 주파수 집성기술(Carrier Aggregation, CA)을 적용해
최대 다운로드 속도 300Mbps를 지원한다.

artnews

‘3밴드 LTE-A’는 서로 다른 3개 대역의 주파수를 하나로 묶어 단일 대역 주파수처럼 사용해
LTE 이동통신의 데이터 속도를 향상시키는 기술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3년 6월 ‘갤럭시 S4 LTE-A’를 선보이며, 2개 대역의 주파수를 묶어 사용하는 스마트폰도 세계 최초로 출시했다.

‘3밴드 LTE-A’는 1개의 20MHz 광대역 주파수와 2개의 10MHz 주파수를 활용해 이론상 기존 LTE 대비 4배 빠른 최대 300Mbps 다운로드 속도를 지원한다.

300Mbps는 700MB 용량의 영화 1편을 약 19초, 4MB 용량의 MP3 음악 파일 10개를 약 1초만에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속도이다.

특히, ‘3밴드 LTE-A CA’를 지원하는 ‘갤럭시 노트4 S-LTE’는 추후 네트워크 환경에 따라 이론상 최대 450Mbps 다운로드 속도까지 지원이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올해 초부터 세계최초 3밴드 CA 기술 상용화를 목표로 기술개발을 진행해 왔으며, 세계에서 가장 빠른 속도의 LTE-A 3밴드 CA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왔다.

이를 기반으로 지난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에서 세계 최초 450Mbps 다운로드 속도의 ‘3밴드 LTE-A’ 네트워크 시스템을 시연하기도 했다.

About chief editor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