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캐릭터페어’, 12만명 관람 등 성황 속 폐막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홍상표)과 코엑스(사장 변보경)가 공동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장관직무대행 김종)가 후원하는 ‘서울캐릭터·라이선싱 페어 2014’가 지난 20일 12만명 관람 등 성황 속 폐막했다.
서울캐릭터·라이선싱페어 2014’는 아시아 최대의 라이선싱 비즈니스 마켓이자 캐릭터 전시회라는 명성에 걸맞게 총 270개 기업 및 기관의 941개 부스가 참가했고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하기 위해 130여명의 해외 바이어와 4,000여명의 국내 바이어가 행사장을 방문했다.
artnews
올해 행사에는 NBC 유니버셜, 클릭 라이선싱 등 해외의 구매력 있는 빅바이어들이 대거 참가해 참가사들간의 현장 비즈매칭 건수가 총 1,200여건에 이르렀고, 실 상담금액의 경우 전년 대비 8% 증가한 880억 원을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18일에는 스튜디오더블유바바(대표 이홍주)가 KBS에서 시즌1이 방영된 바 있는 ‘마스크 마스터즈’의 시즌2 공동제작에 대해 말레이시아 멀티미디어개발공사(MDEC)와 100만 달러 유치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artnews2비즈매칭에 참가한 아시아를 대표하는 라이선싱 에이전트인 클릭라이선싱의 마릴루 콜퍼스 대표는 “라바, 폴리와 같은 일부 유명 캐릭터만 알고 있었는데 전시에 참가해 기업들을 만나 다양하고 우수한 캐릭터를 알게 되었다”며 “향후 사업화 단계를 모색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해외 바이어와의 비즈니스 성과 달성과 함께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동반성장’과 ‘상생협력’을 위한 기반도 마련됐다. 국내 대형 유통사인 롯데백화점이 아웃도어, 아동복 등 15개 의류브랜드와 함께 <동반성장 기획관>에 참가해 국내의 중소 캐릭터 기업과 협업기회를 모색했다.

artnews1

전시회도 기존보다 연령대가 높아진 다양하고 특색있는 캐릭터들을 선보였다.

artnews3

5일 간의 전시 기간 중 행사장을 찾은 관람객 수는 총 12만 명으로 집계됐으며 이는 작년 대비 약 6% 증가한 수치다. 특히 영유아를 동반한 가족 단위 관람객들은 물론 초·중등학교 자녀들과 함께 온 방문객들도 크게 늘어 캐릭터산업이 소비 연령층이 다양화 되고 있는 트렌드를 보여줬다.

한국콘텐츠진흥원 홍상표 원장은 “캐릭터 산업은 다양한 산업과 결합할 수 있어 부가가치와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은 분야이다 ”며 “우리나라의 토종 캐릭터들이 전 세계에서 가장 사랑 받는 그날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artnews6

artnews4

artnews5

artnews7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