듣고 느끼는 웹툰 출시, ‘비주얼 앱툰’으로 재 탄생한 작가 남정훈의 ‘아이(I)’

 모바일 컨텐츠 전문 회사 ㈜퍼니스톤(대표: 장도현)은 인기 웹툰 작가 남정훈의 ‘아이(I)’가 웹툰과 비주얼 노블이 결합된 새로운 방식의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인 ‘비주얼 앱툰-아이’로 출시되었다고 25일 밝혔다.
artnews

‘비주얼 앱툰-아이’는 스마트 플랫폼 환경에 최적화 된 간편하고 편리한 ‘터치 조작 방식’으로 진행되는 만화 앱으로, 기존의 평면적인 만화 형식인 웹툰에 애니메이션, 게임 음악 전문 그룹인 S.I.D Sound(시드 사운드)에서 제작한 화려한 음악, 각 장면에 맞는 영상, 무빙 효과 등이 결합되어 웹툰의 감동을 더욱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위에서 아래로 단순히 이야기를 전개하는 단순 ‘웹툰’ 방식에서 한컷 한컷 볼 수 있게 스마트 플랫폼에 최적화 된 스마트 디바이스용 앱이 출시 되는 시점에, 이번에 출시된 한층 새로운 방식의 ‘비주얼 앱툰’은 관련 업계에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남정훈 작가의 ‘아이(I)’는 현실에 불만족스러운 30대 평범한 가장인 주인공 한수동이 우연히 스마트폰에 다운로드 한 ‘어플리케이션 I’로 인해 과거와 현재의 자신이 바뀌며 벌어지는 내용으로, 과거와 미래에서 각각 벌어지는 신비한 경험을 통해 바쁜 일상현실 속에서 잊고 지내던 사랑과 가족에 대한 소중함을 그린 감동적인 이야기 이다.

한패 엔터프라이즈 소속으로 활동 중인 작가 남정훈은 2002년 이래 각종 신문과 잡지 등에 꾸준히 작품을 연재해 왔으며, 대표작으로는 포털 네이트에 연재된 ‘스몰’, 네이버에 연재된 ‘마스코 마스코’등이 있다.

‘비주얼 앱툰-아이’는 구글플레이, 애플 앱스토어에 이어 금일(25일) 올레마켓에도 출시 완료 되었으며, 1화부터 15화까지는 무료이나 16화부터는 유료로 이용할 수 있다.

한편, ‘비주얼 앱툰-아이’를 출시한 ㈜퍼니스톤은 부산에 소재한 모바일 컨텐츠 전문회사로 주요사업 분야는 어플리케이션 개발과 모바일 게임 개발로 나뉘며, 가장 최근 출시한 게임으로는 ‘미스터리 추리 어드벤처’장르 모바일 게임인 ‘위험한 초대: 어둠 속으로’가 있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카페 http://cafe.naver.com/mfunnystone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출처: 퍼니스톤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