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디자인대학원, 전통복식 현대적 재해석 전시회 개최

건국대 디자인대학원 전통복식디자인전공, 일반대학원 패션디자인전공, 디자인대학원 침선전문가과정 능라금수회 회원들과 이상은 명예교수(패션디자인)는 13(금)~21(토)일까지 서울 삼성동 중요무형문화재 전수회관 전통공예전시관에서 ‘아우르다. 전통과 현대 그리고 미래-성산 배씨 문중 출토 복식 복원과 현대 디자인의 향연’이라는 주제로 전시회를 개최한다.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이번 전시회는 건국대학교 박물관에 소장 중인 1535년생 무관 배천조 복식 유물과 그의 며느리 고성 남씨의 복식 유물 가운데 도포, 저고리, 장옷을 고증을 거쳐 손바느질로 복원한 작품과 이를 모티브로하여 소재와 디자인에 변형을 주고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한 작품 50여 점이 선보인다.

전시회를 기획한 이상은 명예교수는 “성산 배씨 출토복식 복원과 더불어 아름다운 우리 복식의 전통미를 재해석해 소재와 디자인을 현대화한 작품들을 통해 우리 전통복식의 새로운 문화 창조와 미래의 디자인을 제시하기 위해 이번 전시회를 기획했다”며 “전시 작품을 통해서 우리의 전통적인 멋과 현대적인 미를 감상할 수 있다”고 말했다.

출처: 건국대학교
artnews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