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이 후원한 단편 영화 <사랑의 묘약> 제37회 몬트리올 국제영화제 영화제의 ‘한국영화 특별전’ 부문에 초청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 (대표이사 강동환, www.canon-ci.co.kr)은 지난해 9월 열린 4회 서울국제초단편영상제(SESIFF 2012)를 통해 후원한 단편영화 <사랑의 묘약(Love potion)>(감독: 김현규)이 제37회 몬트리올 국제 영화제에 초청됐다고 밝혔다.

 

김현규 감독의 <사랑의 묘약>은 올해 8월 22일부터 9월 2일까지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리는 제37회 몬트리올 국제 영화제의 ‘한국영화 특별전’ (Korean Cinema of Today, 한국영화의 오늘)’ 부문에 초청됐다.

 

몬트리올 국제영화제는 세계 8대 영화제 가운데 하나로 국제영화제작자연맹으로부터 공인받은 북아메리카 유일의 경쟁영화제다. 매년 전세계 70여 개국에서 250편 내외의 영화들이 출품될 정도로 국내외 영화인들 사이에서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사랑의 묘약(Love potion)>은 캐논과 서울국제초단편영화제의 협약으로 진행된 원스톱 사전제작지원 시스템 ‘EOS MOVIE Project : E-CUT 감독을 위하여’의 첫 번째 지원작품이다. 캐논은 ‘EOS MOVIE Project : E-CUT 감독을 위하여’ 프로젝트에 제작지원금과 DSLR 카메라 등의 촬영 장비를 지원한 바 있다.

 

‘EOS MOVIE Project : E-CUT 감독을 위하여’는 아마추어 감독이나 일반인들의 영화 제작을 장려하기 위한 초단편영화제의 독특한 사전제작지원 시스템이다.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 손숙희 차장은 “캐논의 후원을 통해 제작된 단편영화 <사랑의 묘약>이 세계적인 영화제에 초청을 받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앞으로도 캐논은 한국의 많은 감독들이 작품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장비를 지원해 한국 영상 산업이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사랑의 묘약>은 캐논의 DSLR 카메라 ‘EOS 5D Mark3’와 다양한 종류의 캐논 EF 렌즈로 촬영됐다. ‘EOS 5D Mark3’는 DSLR 카메라를 활용한 동영상 촬영 시장을 이끌어온 ‘EOS 5D Mark2’의 후속 제품이다. 풀 HD 동영상 촬영은 물론 캐논의 다양한 EF렌즈를 활용해 방송용 카메라와는 다른 독특한 톤의 영상 표현이 가능해 영상 전문가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