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공예업체 인턴사원 지원사업 희망업체 모집

경상북도는 도내에 소재한 공예업체의 재정·인력난을 해소하고 공예분야 관련 미취업자에게는 일자리를 제공하는 ‘공예업체 인턴사원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공예업체 인턴사원 지원사업은 희망 공예업체에 1명의 공예인턴을 배치하여 월80만씩 8개월간 인건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인턴사원 선발에 앞서 인턴사원이 필요한 공예업체를 대상으로 우선 신청을 받는다.

모집대상은 도내 소재한 사업자등록을 필한 업체로 인력이 필요하지만 경제적 부담으로 고용이 어려운 영세 공예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하게 되며 사업참여를 희망하는 공예업체는 경북도 홈페이지(http://www.gb.go.kr) “알림마당”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1월17일(목)부터 1월25일(금)까지 도 문화예술과(053-950-3028)로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한편, 경북도는 인턴을 희망하는 업체모집에 이어, 이들 업체에 근무할 공예인턴사원을 1월30일에서 2월8일까지 공개모집하여 40명을 선발·배치할 예정이다.

“공예업체 인턴사원 지원사업”은 2009년부터 실시해 왔으며, 지난해에도 320백만원의 예산으로 공예업체와 공예인턴을 지원하여 청년일자리 창출에 한 몫을 해 왔다.

경상북도 전화식 문화예술과장은 이 사업은 공예업체의 인력난 해소와 생산성 향상에 크게 기여하고, 인턴사원은 실무 경험을 통해 얻은 기술로 향후 관련분야 취업에 많은 도움을 줄 것이라 하면서, 앞으로도 공예산업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히고, 관련업계는 물론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출처: 경상북도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