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 EBS 세계테마기행-오세아니아, 남아메이카 편 캐논 카메라로 촬영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대표이사 강동환, www.canon-ci.co.kr)이 ‘EBS <세계테마기행> 오세아니아 편과 남아메리카 편’ 전체 촬영 분을 자사의 카메라로 촬영됐다고 밝혔다.

EBS <세계테마기행>은 2008년 2월 첫 방송 이후 지난 5년간 전 세계 120여 개 지역을 자연, 역사, 문화, 유적, 전통, 예술, 사람 등 다양한 테마를 통해 소개해왔다. 이번 시리즈는 특별히 1,000회를 앞두고 ‘스페셜 로드, 경이로운 지구의 유혹’이라는 주제를 통해 특집 기획 시리즈로 선보인다.

총 8부작으로 진행되는 시리즈 중 제5부 ‘태고의 색채, 오세아니아 편’과 제6부 ‘세상 끝의 강과 바다, 남아메리카 편’의 촬영에 캐논 캠코더 XF시리즈, DSLR 카메라 ‘EOS 5D Mark3’를 비롯하여 다양한 EF렌즈가 활용됐다. 또한, 오세아니아 편 수중 촬영분에는 방수 카메라 ‘파워샷 D20’이 사용됐다.

촬영에 활용된 캠코더 XF시리즈는 캐논 캠코더 라인업 중 프로페셔널 시리즈 라인업에 속한다. 경량화, 소형화를 추구하며 다큐용으로 손색없을 정도의 고성능을 발휘하는 프로페셔널 필드 캠코더이다.

XF시리즈와 함께 촬영한 ‘EOS 5D Mark3’는 DSLR 카메라를 활용한 동영상 촬영 시장을 이끌어온 ‘EOS 5D Mark2’의 후속 제품이다. Full HD급의 화질과 뛰어난 색감을 표현할 수 있어 전문가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또한, 65종의 캐논 EF렌즈를 활용한 다양한 영상표현이 가능해 출시 이후 뮤직비디오, 영화, 방송, 다큐멘터리 등에 사용되고 있다.

특히 이번에는 캐논의 방수카메라 ‘파워샷 D20’를 이용해 오세아니아 수중 생물들의 신비로운 생태계를 담아내는데 성공했다. ‘파워샷 D20’은 DIGIC 4에 약 1,210만 화소의 고감도 CMOS 센서가 더해진 HS 시스템을 탑재해 다양한 아웃도어 환경에서도 고화질의 사진을 얻을 수 있다. 또한 10m까지 방수가 가능하고, 렌즈가 2중 유리구조로 되어 있어 김서림을 방지하며, 고성능 모터를 탑재해 영하 10도의 환경에서도 안정된 성능을 발휘한다.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 강동환 사장은 “이번 다큐멘터리 촬영에 활용된 EOS 무비 시스템은 최근 저예산 독립영화부터 블록버스터급 영화까지 촬영이 가능하도록 풀라인업을 구축한 시네마 EOS 시스템의 근간”이라며 “광학기술 선도 기업으로서 새로운 지표가 될 캐논의 영상 산업 진출을 통해 앞으로 캐논이 가진 뛰어난 색감과 영상미로 국내 영상 산업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EBS ‘세계테마기행’의 1000회 기념해 방송되는 특집 8부작 <스페셜 로드, 경이로운 지구의 유혹>는 지난 3일 첫 방영되었으며, 오는 13일까지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저녁 8시 50분에 방영 예정이다. 캐논 장비로 촬영된 5부-오세아니아 편과 6부-남아메리카 편은 각각 10일(월)과 11일(화)에 방영한다.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