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메트로, 2013년 지하철 미술관 대관 신청 시작

서울지하철 1~4호선을 운영하는 서울메트로(사장 김익환)는 11월 12일부터 12월 11일까지 2013년도 4호선 혜화역 미술전시관, 2호선 서울대입구역 미술전시관 대관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신청은 11.12~12.11까지 서울메트로 홈페이지(http:// www.seoulmetro.co.kr)에서 직접 하거나 대관신청서를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아 팩스(6110-5159)로 하면 된다.

대관료는 일반갤러리에 비해 실비에 가까운데 1일 기준 <혜화역 미술전시관>은 107,800원, <서울대입구역 미술전시관>은 85,800원이다.

접수된 대관신청서는 심의를 거쳐 대관 여부 및 일정을 최종 확정하고 12월말까지 신청자에게 결과를 통보할 예정이다.

4호선 혜화역 미술전시관은 지하 1층 대합실에 조성한 가로 2.4m×세로 2m 크기의 15개 공간으로 구획, 조성된 전문 전시관으로 약 50여점의 패널을 걸어 전시할 수 있는 규모이다.

2010년에 개관한 2호선 서울대입구역 미술전시관은 지하 1층 대합실에 72.9㎡(가로 28m, 세로 2.6m)규모로 조성되어 있으며 소규모 전시에 적합하다.

혜화역 및 서울대입구역은 일평균 각각 약 9만 명, 11만 명의 승객들이 지하철을 이용하는 곳으로 역사 환경이 쾌적하고 교통여건이 편리해 시민들이 부담없이 전시작품을 구경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출처: 서울메트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