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구례 화엄사 각황전 일부 방화로 피해 입어

 

문화재청(청장 김 찬)은 5일 새벽 2시 30분 경 전남 구례 화엄사 각황전(국보 제67호)에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하여 각황전 뒤편의 문짝 일부가 그을리고 자동 소진된 것을 확인했다.

화재로 문짝 일부만 그을리고 꺼진 이유는 지난 2008년에 착화를 지연시키는 방염제를 도포한 결과로 추정된다.

화재는 새벽 2시 30분경 40대 초반으로 추정하는 남성이 방화 중인 모습이 폐쇄회로TV(CCTV)를 통해 확인되어 현재 구례경찰서가 수사 중이다.

About Jongsam Kim

다양한 문화 예술의 artnews.me 입니다. 보도 수신 은 editor@artnews.me